2019년도 교통사고 사망자는 3,349명으로 전년 대비 11.4% 감소

0
41

2019년도 교통사고 사망자는 3,349명으로, 전년 대비 11.4% 감소하였으며, ‘02년 10.8% 감소 이후 첫 두 자릿수 감소율인 11.4%를 보인 것으로 집계되었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2019년도 교통사고 사망자는 전년 대비 11.4%, 2년전 대비 20%가 감소하는 등 최근 2년간 높은 감소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특히, 전년에 비해 어린이, 사업용차량, 음주운전 및 보행자 등 사망사고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2019년 발생 사고건수는 229,600건으로 2018년217,148건과 비교하여 5.7% 증가, 부상자는 341,712명으로 2018년과 비교하여 5.8% 증가하였다.

2019년도 교통사고 사망자를 사고 시 상태별로 구분하여 살펴보면, 보행 중일 때가 38.9%로 1,302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자동차 승차 중 34.4%인 1,150명, 이륜차 승차 중 20.9%로 699명, 자전거 승차 중 5.3%로 179명 순으로 나타났다. 국제 비교 시, 인구 10만명당 보행사망자 3.3명으로 OECD 평균인 1.0명에 대비 3.3배로 보행자 안전이 여전히 취약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특히 보행 중 사망자는 1,302명으로 시간대별로는 18∼20시, 20∼22시, 06∼08시 순으로 사고가 발생하여, 상대적으로 저녁 시간대에 집중되었으며, 무단횡단으로 인한 사망자도 456명으로, 2018년 대비 12.0% 감소했으나, 보행사망자의 35.0%를 차지하였다. 65세 이상 고령 사망자는 1,550명으로 2018년보다 7.8% 감소하였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