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부문 비정규직 파업

0
33

민주노총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조합원은 3일부터 비정규직 철폐, 차별해소, 처우개선을 위한 동맹 총파업에 돌입했다. 전체 파업은 1일차인 7월 3일 상경투쟁을 벌이고, 4~5일은 각 지역에서 파업 대회를 개최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민주노총은 공공부문 비정규직 철폐의 사회적 의미를 전조직적으로 공유하고, 특히 전국 가맹‧산하조직 확대간부는 연대 파업과 상경투쟁으로 지지‧연대키로 했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과 민주일반연맹, 공공운수노조 소속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 10만 여명이 파업했다. ‘7‧3 총파업이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학교 비정규직 3만 5000여명과 중앙행정기관‧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 비정규직 1만 8000여명 등 5만 3000여명이 전국에서 모였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